로고

'나쁜엄마' 류승룡, 오늘(7일) 13회 특별출연! 13년 만에 안방극장 출격 코믹 포텐 제대로 터뜨린다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3/06/07 [15:00]

'나쁜엄마' 류승룡, 오늘(7일) 13회 특별출연! 13년 만에 안방극장 출격 코믹 포텐 제대로 터뜨린다

시대일보 | 입력 : 2023/06/07 [15:00]

 

 

배우 류승룡이 ‘나쁜엄마’에 출격한다.

 

JTBC 수목드라마 ‘나쁜엄마’(연출 심나연, 극본 배세영,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SLL∙필름몬스터) 측은 오늘(7일) 13회 방송을 앞두고, 류승룡의 특별출연을 알리는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강호(이도현 분)는 드디어 잃어버린 기억들을 되찾았다. 마치 긴 잠에서 깨어난 듯한 그는 영순(라미란 분)과 미주(안은진 분), 쌍둥이 아이들과 뜨겁게 재회했다. 기쁨도 잠시, 수현(기은세 분)을 살해한 용의자로 지목된 강호는 태수(정웅인 분)와 우벽(최무성 분)을 잡기 위 증거를 찾아 움직였다. 여기에 미주는 삼식(유인수 분)과 함께 하영(홍비라 분)을 찾아 나서며 공조를 시작했다.

 

강호의 복수가 2막에 돌입한 가운데, 영순의 남편 ‘해식’ 역으로 서막을 연 조진웅에 이어 류승룡이 역대급 특별출연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양복점 재단사로 변신한 그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감각적인 패션 센스와 기품이 흐르는 자태가 시선을 사로잡는 한편, 한 통의 전화를 받고 심각한 표정에 잠겨 있어 궁금증을 높인다. 이장 역의 김원해와는 ‘찐친’ 바이브 가득한 인증샷도 남겨 훈훈함을 더한다.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 ‘극한직업’에서 인연을 맺은 배세영 작가와의 의리로 지원사격에 나선 류승룡은 ‘나쁜엄마’를 통해 13년여 만에 안방극장을 찾는다. 특유의 진지함과 유쾌함을 넘나드는 노련한 연기로 극에 재미를 불어넣을 예정. 반전의 코믹 포텐을 터뜨릴 류승룡의 활약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나쁜엄마’ 제작진은 “류승룡은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으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김원해와 능청스러운 티키타카가 압권이었다”라면서 “류승룡의 반가운 출격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나쁜엄마’ 13회는 오늘(7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SLL∙필름몬스터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