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 인식 여론조사 결과 발표

오승섭 기자 | 기사입력 2021/12/06 [15:46]

경기도교육청,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 인식 여론조사 결과 발표

오승섭 기자 | 입력 : 2021/12/06 [15:46]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 인식을 파악하기 위해 진행한 11월 여론조사 결과, 경기도민 10명 가운데 9명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교육 변화가 필요하다’(95.6%) 고 밝혔다.

 
또 4차 산업혁명 교육이 추진되면 교육현장의 변화로 가장 기대되는 사항으로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이해하고 적용하는 교육과정 강화(49.4%), ▲학생 특성을 반영한 교육평가 변화(21.4%), ▲디지털교과서 활용 등 교육 방법 변화(14.5%), ▲무선인터넷 교실, 학생 개인별 스마트기기 보급 등 교육환경 개선(11.4%)을 기대한다고 답했다.

 
경기도민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가는 학생들에게 가장 필요한 역량으로 ▲창의적 사고(46.6%), ▲의사소통(15.5%), ▲협력적 문제 해결(14.7%) 역량 등을 꼽았다.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을 위해 교사에게 가장 필요한 역량으로는 ▲새로운 정보와 기술을 적용한 수업 설계 능력(33.2%), ▲미래사회 변화를 알고 대응하는 능력(26.1%), ▲위기 대응·문제 해결 능력(14.7%) 등을 꼽았다.

 
또한 경기도민 10명 가운데 9명은 ‘디지털 리터러시 교육이 필요하다(90.7%)’고 응답했으며, ▲디지털 기본 소양 교육과 ▲소프트웨어 교육은 초등 4~6학년 때(각각 40.4%, 42.7%), ▲인공지능 교육은 중학교 때(39.4%) 시작해야 효과가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 실현을 위해서는 ▲초·중·고 학령에 맞는 4차 산업혁명 교육 내용 연계성 강화(42.5%), ▲교원 전문성 함양(36.9%), ▲교육 자료·콘텐츠 개발(33.6%),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을 전담하는 기관 설립·운영 지원(27.5%)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오승섭기자 ssoh@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