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전 협업 경제자유구역 지정

양도시간, 경제공동체 형성 개발계획 착수

강희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9/16 [16:02]

세종-대전 협업 경제자유구역 지정

양도시간, 경제공동체 형성 개발계획 착수

강희우 기자 | 입력 : 2021/09/16 [16:02]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와 대전광역시(시장 허태정)가 협업을 통해 양 도시 간 경제공동체 형성 및 대한민국 혁신성장을 주도할 광역거점 기반 마련에 본격 돌입한다.

 
세종시와 대전시는 16일 오전 11시 대전시청 행복실(5층)에서 양 도시 관계자, 대전세종연구원 선임연구원, 전문가, 용역사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세종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위한 개발계획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용역사의 경제자유구역 기본구상 및 개발계획 수립 방향에 대한 착수보고와 향후 용역 진행방향에 대한 전문가들의 토론으로 진행됐다.

 
토론에 참석한 전문가들은 이번 용역의 상징성과 중요성을 강조하며, 댜양한 의견을 수렴해 체계적이고 실현가능한 용역결과물을 도출해 달라고 주문했다.

 
세종시와 대전시는 이번 용역에 양 도시의 강점을 최대한 반영하여 산업적·기능적으로 연결하면서 최근 개정된 ‘경제자유구역의 지정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 내용에 부응할 수 있는 첨단·핵심전략산업 육성 정책도 포함한다는 방침이다.

 
양 도시는 그동안 전문가, 대학교수, 관계기관 등이 함께한 워킹그룹 운영 등 수차례의 회의와 논의 및 검토 과정을 거쳤으며, 이를 위해 양 도시가 각각 1억 원의 예산을 투입했다.

 
강희우기자 hwkang@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