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2021 힐링 거리예술제 개최

19개 동 구석구석 ‘찾아가는 예술극장’ 진행

구주회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03:32]

노원구, 2021 힐링 거리예술제 개최

19개 동 구석구석 ‘찾아가는 예술극장’ 진행

구주회 기자 | 입력 : 2021/11/19 [03:32]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단계적 일상회복 조치에 따라 주민들의 문화, 예술 향유 욕구를 충족하기 위해 2021 힐링 거리예술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장소는 구민들이 접근하기 편리한 아파트 단지 앞, 전통시장, 근린공원 등 일상적 공간으로 노원구 대표 명소에서 진행하는 <노원명소 예술극장>과 19개 동 구석구석에서 열리는 <찾아가는 예술극장>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먼저 <노원명소 예술극장>은 일요일인 21일과 28일 개최한다. 21일 ‘석계역 문화공원’에서는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총 6개의 거리예술단체의 공연이, ‘당현천 바닥분수’에서는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4개 단체의 공연이 진행된다.

 

△ 그림을 그리는 과정 자체를 하나의 퍼포먼스로 즐길 수 있는 드로잉 서커스 공연, △ 사물놀이를 이용한 관객 참여형 공연, △ 다양한 오브제를 활용한 연주, △ 흑백영화와 함께 즐기는 OST 연주 등 여러 장르의 공연을 즐길 수 있다.

 

28일 공연은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화랑대 경춘선 철도공원’에서 열린다. 공원 내 마련된 4개의 무대(아바타 트리, 화랑대 역사, 나무 데크, 열차 플랫폼)에서 진행해 구민들은 원하는 시간대의 공연을 골라 자유롭게 이동하며 즐길 수 있다.

 

△ 사물놀이로 즐기는 전래놀이와 전래동요, △ 3m가 넘는 대형 인형들의 퍼레이드, △ 종이컵을 이용한 1인 인형극, △ 감성 서커스 쇼 등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다.

 

또한, 19개 동에서 열리는 <찾아가는 예술극장>도 순차적으로 진행 중이다. 코로나19로 대규모 문화 행사가 어려운 상황임을 고려해 여러 차례 진행하는 소규모 거리공연으로 기획했다.

 

공연은 아파트 단지와 근린공원에서 1시간~1시간 30분가량 이어지며 스탠딩 코미디, 저글링, 비눗방울 쇼 등 다양한 장르로 주민들과 만난다. 참여하는 예술 단체와 프로그램은 다양성을 위해 동 마다 다르게 구성했다.

 

현재 13개의 동에서 공연을 마쳤으며 20일 토요일까지 월계3동, 상계8동, 상계10동 등 6개 동에서 추가로 공연할 계획이다.

 

자세한 공연 일정 및 장소는 노원문화재단(02-2289-3461)으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https://www.nowonarts.kr)에 방문해 확인할 수 있다.

 

구주회기자 mc355@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