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시흥에 여의도 4.3배 신도시…부산·광주엔 중규모 택지

시흥에서 7만호 공급…부산 대저 1만8천호·광주 산정 1만3천호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21/02/24 [16:32]

광명 시흥에 여의도 4.3배 신도시…부산·광주엔 중규모 택지

시흥에서 7만호 공급…부산 대저 1만8천호·광주 산정 1만3천호

연합뉴스 | 입력 : 2021/02/24 [16:32]

 



 

 
정부가 수도권 주택 공급을 확충하기 위해 서울 서남부에 있는 광명 시흥을 6번째 3기 신도시로 선정했다.

 
이는 지금까지 나온 3기 신도시 중 최대 규모로, 서울과 인접한 서남부축 발전의 거점이 되는 자족도시로 조성된다.

 
이와 함께 정부는 부산 대저와 광주 산정 등 2개의 지방 중규모 공공택지도 확정했다.

 
국토교통부는 24일 브리핑을 열어 이런 내용의 1차 신규 공공택지의 입지를 발표했다. 이들 3개 신규택지에서 공급되는 주택은 총 10만1천호에 달한다.

 
앞서 정부는 2·4 대책에서 2025년까지 수도권 18만호 등 전국에 26만3천호의 주택을 공급할 수 있는 신규 택지를 확보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광명 시흥(1천271만㎡)은 광명시 광명동, 옥길동, 시흥시 과림동 일대로 7만호의 주택이 공급된다.

 
6번째 3기 신도시로 조성되는 광명 시흥은 면적이 서울 여의도의 4.3배로, 지금까지 나온 3기 신도시 중 가장 크다.

 
서울과는 1㎞가량 떨어진 근거리에 있어 서울 서남부 주택 수요를 흡수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인근 광명과 시흥 등지의 발전을 견인하는 서남권 거점도시로 개발될 예정이다.

 
정부는 광명 시흥 신도시에 여의도 면적의 1.3배(380만㎡) 규모의 공원·녹지와 수변공원을 조성하는 등 쾌적한 환경을 만들 예정이다.

 
서울 도심까지 20분대로 접근이 가능토록 철도 중심의 대중교통 체계가 구축된다.

 
특히 남북 방향으로 신도시를 관통하는 도시철도를 건설해 지하철 1·2·7호선, 신안산선, 광역급행철도(GTX)-B 등과 연계한다.

 
도시철도는 경전철이 검토되고 있다. 북쪽으로는 지하철 2호선 신도림역, 남쪽으론 KTX 광명역이나 신안산선 학온역으로 연결하는 방안이 추진 중이다.

 
부산 대저지구(243만㎡)의 경우 부산 강서구 대저동 일대에 조성돼 1만8천호의 주택을 공급하게 된다.

 
(연합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