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신속하고 안전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총력”

윤 경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16:41]

정부, “신속하고 안전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총력”

윤 경 기자 | 입력 : 2021/01/19 [16:41]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내달 시작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신속하고 안전하게 이뤄지도록 모든 자원을 동원해 지원하겠다고 19일 밝혔다.

 
전 장관은 국내 코로나19 환자 발생 1년이 되는 20일을 하루 앞둔 이날 보도자료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지금부터는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한 총력 지원이 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 장관은 "20일이면 국내 코로나19 발생 1년이 된다. 오랜 시간 희생과 고통을 감내하며 정부의 방역지침에 적극 협조한 국민들께 감사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백신과 치료제 개발로 감염병 극복에 획기적 전기가 마련된 만큼 앞으로 1년은 지난 1년과 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이어 "행안부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원단을 가동하고 지방자치단체별 백신 관련 전담조직 구성을 지원하는 등 접종 현장이 문제없이 운영되도록 만반의 준비를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 행안부는 접종 준비와 시행을 담당한다.

 
행안부는 이를 위해 지난 12일부터 '행안부 코로나19 예방접종 지원단'을 가동했다.

 
지원단은 지자체별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을 도와 백신접종 준비와 추진사항을 파악하고 현장의 어려움을 해소하며 질병관리청 등 관계기관 간의 협업을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아울러 질병청의 코로나19 예방접종시스템과 행안부에서 개발하는 인공지능(AI) 기반 개인맞춤형 행정안내 서비스인 '국민비서'를 연계해 백신 접종대상 여부, 접종 시기, 예약 방법, 접종 전후 유의사항 등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윤경기자 kyoung@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