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잠정폐쇄’ 당원 게시판에 실명제 도입

“지금은 말의 배설구…건전한 비판·공론의 장 되도록 정비”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1/12/06 [16:11]

민주 ‘잠정폐쇄’ 당원 게시판에 실명제 도입

“지금은 말의 배설구…건전한 비판·공론의 장 되도록 정비”

시대일보 | 입력 : 2021/12/06 [16:11]

 
 

 

 더불어민주당이 경선 후유증으로 이달 초 잠정 폐쇄한 권리당원 게시판에 실명제를 도입해 내달 초 다시 열기로 했다.

 
 민주당 고용진 선대위 수석 대변인은 6일 오전 비공개 최고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금년 말까지는 시스템을 정비하고 책임감 있는 실명 형태로 일종의 건전한 비판의 장, 공론의 장이 되도록 운영을 정비해서 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약 3주 동안 정비 작업을 거쳐 내년 1월 1일 재개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그는 설명했다.

 
 고 대변인은 "지금은 공론의 장 기능을 상실한 상태, 일종의 말의 배설구같이 돼 있다"며 "조금 더 책임성 있고 건전한 비판을 제기할 수 있는 공론의 장이 될 수 있다는 목표하에 시스템을 정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 당원 게시판은 이번 대선 후보 경선 과정에서 이재명 후보와 이낙연 전 대표를 각각 지지하는 당원 간 설전이 과열됐다는 지적을 받았다.

 
 이에 경선 기간 게시판을 일시 중단하거나 하루 한 번 글을 쓸 수 있도록 제한하는 등 조치가 나온 데 이어 지난 1일에는 아예 게시판을 잠정 폐쇄했다.

 
 그러나 일부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듣고 싶은 말만 듣겠다는 것인가"란 비판이 쏟아지면서 결국 실명제 도입을 조건으로 재개장 작업에 들어가게 됐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