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시장, 화랑초 통학로 안전시설물 현장점검

경찰·교육청 등 관계기관 직원들과 함께 도보 점검 실시

안동복 기자 | 기사입력 2021/10/27 [17:26]

윤화섭 시장, 화랑초 통학로 안전시설물 현장점검

경찰·교육청 등 관계기관 직원들과 함께 도보 점검 실시

안동복 기자 | 입력 : 2021/10/27 [17:26]

 

 

 
윤화섭 안산시장은 27일 어린이 통학공간 조성 디자인 공모사업이 추진된 단원구 화랑초등학교 인근 통학로를 방문해 안전시설물 점검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현장에는 윤 시장 외에도 박은경 시의장과 이민수 안산단원경찰서장, 안산교육지원청 담당직원 등 유관기관 관계자와 지역주민 등 모두 20여명이 함께했다.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으로 올 1~7월 진행된 공모사업 ‘안심동행길 안산락도’는 화랑초 인근 통학로 안전시설물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시는 국비 2억9천만 원을 지원 받아 경찰과 협의해 ▲투명방음벽 교체 및 캐노피 설치 ▲노후 옹벽 개선 ▲통학로 안내사인 설치 및 안전벽화 제작 등을 추진했다.

 

이와 함께 경찰도 ‘2021 범죄예방 환경개선 사업’에 따라 5천만 원을 들여 화랑초 인근 주택가에서 ▲로고젝터 설치 ▲쏠라표지병 설치 ▲비상벨 안내판 설치 등을 완료했다.

 

이날 윤 시장을 비롯해 현장을 방문한 이들은 화랑초 정문을 시작으로 범죄예방 환경개선 사업이 진행된 주택까지 약 1㎞를 걸으며 각종 안전시설물을 꼼꼼히 확인했다.

 

윤화섭 시장은 “안산의 미래를 이끌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경찰 등 관계기관과 함께 힘을 모아 범죄 취약지 환경 개선에 노력하며 시민의 안전 확보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