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남원시 주천면 숲속경로당 준공식 개최

쾌적한 환경개선으로 노인복지 증진 기대

탁형진 기자 | 기사입력 2021/10/27 [16:29]

전북 남원시 주천면 숲속경로당 준공식 개최

쾌적한 환경개선으로 노인복지 증진 기대

탁형진 기자 | 입력 : 2021/10/27 [16:29]

 



 
 

전북 남원시 주천면 숲속경로당 준공식이 27일 이환주 남원시장을 비롯한 주요 내빈과 마을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숲속마을은 2016년도에 일반농산어촌개발 신규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조성된 신규마을로 지리산 자락을 따라 마을 진입부에 송치천이 흐르는천혜의 자연경관과 남원시내에서 10여분 거리로 자연 속 전원생활과 도시의문화생활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최적의 입지조건을 가지고 있으며,35가구 89명이 입주하여 거주하고 있다.

 
2019.12.11. 남원시 리.통.반 설치조례가 개정되어 주천면 주천리 숲속마을에 편입되었고 2020년 남원시에서 신축사업비 1억5천만원을 지원 받아 지상1층, 연면적 85.2㎡ 규모의 경로당을 신축했다.

 
숲속경로당 김신 노인회장은 “경로당 신축을 위해 힘써주신 이환주 시장님과 남원시 관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많은 분들이 마음을 모아 마련해 주신 경로당에서 마을 어르신들이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있도록 정성을 다해 모시겠다.”고 전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축사를 통해 “신축된 경로당이 건강한 노후생활은 물론 이웃간 따뜻한 정과 행복을 나눌 수 있는 화합의 공간이 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불편함을 귀 기울여 듣는 주민 밀착형 시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탁형진기자 hjtak@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