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주요 도로 공동(空洞)탐사로 도로함몰 예방한다!

송우영 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17:02]

순천시, 주요 도로 공동(空洞)탐사로 도로함몰 예방한다!

송우영 기자 | 입력 : 2021/10/21 [17:02]


순천시(시장 허석)가 도로 함몰에 따른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오는 12월까지 시 주요도로에 대한 공동(空洞)탐사를 실시한다.

 

시는 싱크홀 등 지하 안전관리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도로함몰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도로하부의 빈 공간을 탐사하여 신속히 복구하는 등 선제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이번 공동탐사는 교통량이 많고 상·하수도관, 전기 및 통신설비, 가스관 등이 매설되어 있는 백강로, 이수로, 순광로 등 시 관리대상 도로 14km 구간에 대해 지표투과레이더(GPR) 탐사를 실시한다. 지표투과레이더(GPR) 탐사는 전자파를 이용하는 첨단 탐사법으로 도로 하부에 숨겨져 있는 빈 공간을 찾아내는 데 효과적이다.

 

탐사는 차량형 레이더를 이용한 1차 탐사, 천공 및 내시경을 통한 2차 탐사 순으로 이루어진다. 1차 탐사를 통해 지표투과레이더 장비를 탑재한 차량이 지하구조를 촬영하여 공동 위치를 파악하면 2차 탐사로 공동의 깊이, 폭 등을 자세히 확인하고 발견한 공동에는 유동성 채움재를 주입하여 복구하게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선제적인 공동조사를 통해 도로함몰 사고를 사전에 차단하여 시민들이 안심하고 도로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