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최초 ‘국제계열 특목고’ 대구국제고 개교 기념식 개최

강수국 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16:44]

대구 최초 ‘국제계열 특목고’ 대구국제고 개교 기념식 개최

강수국 기자 | 입력 : 2021/10/21 [16:44]

 

 
 

 
  지역을 넘어 나라로, 나라를 넘어 세계로 진출하는 국제계열 전문 인재 양성의 허브, 대구국제고등학교(교장 백채경)가 교육감, 지역출신 국회의원, 대구시의회 교육위원장 등 각계 내빈과 학생, 교원, 학부모가 참여한 가운데  제1회 개교기념식을 10월 22일(금) 오후 2시에 개최한다.

 

  개교기념식에는 강은희 교육감, 김승수 국회의원, 대구시의회 전경원 교육위원장, 김혜정 시의원, 우동하 학교운영위원회 부위원장, 지역공동체 인사 등 30여 명의 내빈들이 참석해, 글로컬 인재 양성을 위한 전문학교로서 대구 최초, 전국 8번째로 출범한 대구국제고등학교의 개교를 축하한다. 특히, 이날 개교기념식은 내빈들과 학생 대표, 학부모 대표 등은 행사장(1층 공연장)에서 오프라인으로 행사에 직접 참여하고, 방역 때문에 행사장에 함께 하지 못한 재학생들은 교실에서 자신들의 디지털 기기(크롬북 등)를 통한 온라인 플랫폼으로 참여하는 온 ‧오프라인 블렌디드 기념식의 형태로 진행된다.

 
  대구국제고는 2013년 대구지역 북구‧달서구가 교육국제화특구로 지정‧운영되면서 외국어 교육 및 국제 이해 교육을 전문적으로 추구하는 중등학교의 필요성에 의해 설립되었다. 다가올 초연결 미래사회를 대비해 글로벌 마인드를 바탕으로 한 창의융합형 국제 분야 전문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1개 학년 6학급, 총 3개 학년 18학급(학급당 20명, 전교생 360명)으로 전교생이 기숙사 생활을 하는 특수목적고의 형태로 북구 도남택지지구에 올해 3.1.자로 개교했다.

 

  특히, 에듀테크 기반의 최첨단 교육 시설과 환경으로 미래교육에 대한 지평을 개척하고 있다는 평을 듣고 있다. 학교 전 공간 무선와이파이 환경, 1인 1디바이스 활용, 최첨단 메이커 스페이스 공간, 구글 클래스룸 기반 교육과정 운영 등 디지털 기반 교육 시스템을 바탕으로, 다양한 공간과 형태의 교과교실, 강의용 및 프로젝트 학습 등 교육활동에 맞춘 프로젝트실, 실시간 화상 온라인 세미나 운영을 위한 국제회의실, 자기주도적 학습 지원을 위한 스터디 카페 등을 구축해 창의융합형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최고의 교육환경을 자랑하고 있다.

 
 

 
  대구국제고등학교 백채경 교장은“대구국제고 학생, 학부모, 선생님이 뜻을 모아 대구국제고가 대구교육을 넘어서 대한민국, 세계의 교육을 견인하는 학교로 온 세계에 우뚝 서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히면서, “대구국제고인이 자신만을 위한 도전을 뛰어넘어, 학교, 지역사회, 미래 세계를 위한 도전을 통해 미래세대의 주인공으로 성장하도록 자기주도성에 기반한 탐구, 융합교육에 매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