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산림경영 선도시대 서막 연다

서기원 기자 | 기사입력 2021/07/29 [15:27]

곡성군, 산림경영 선도시대 서막 연다

서기원 기자 | 입력 : 2021/07/29 [15:27]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운영협의회 구성을 완료하고 선도 산림경영단지 조성 및 운영을 본격 시작했다.

 
선도 산림경영단지란 목재 등 산림자원의 순환적인 이용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를 통해 임업인들의 소득을 높이고 자연을 지속가능하고 건강하게 보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곡성군은 지난해 산림청 공모사업에 선정돼 죽곡면 고치리와 하한리 일대에 선도 산림경영단지 조성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올해부터 10년간 75억을 투입해 숲 가꾸기, 임도 설치를 비롯해 임업 소득 창출을 위한 산림복합경영 사업 등을 진행한다.

 
대부분의 산림이 민간 소유인만큼 효과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서는 민관의 협력이 중요하다는 것이 곡성군의 입장이다.

 
따라서 곡성군은 지난 28일 산림 소유자, 지역 주민, 산림 전문가 등을 포함한 운영협의체를 구성하고 첫 번째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먼저 2년간 협의회를 이끌어 갈 회장, 부회장, 감사 등 임원진을 선출했다.

 
이어 사업 1년 차에 추진해야 할 기본계획 수립 용역과 임도 사업에 대한 의견 및 건의 사항 등을 청취했다.

 
특히 회의에서는 소득 창출을 위한 특화임산물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

 
참석자들은 특화임산물 품목 선정 시 산주와 주민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돼야 한다는 것을 강조했다.

 
또한 무엇보다 소득이 품목 선정에 가장 중요한 요소로 반영돼야 한다고 역설했다.

 
서기원기자 hl4csr@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