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자대결, 윤석열 41.1% vs 이재명 36.9%

최재형, 이낙연 대결서 오차범위내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1/07/28 [17:00]

양자대결, 윤석열 41.1% vs 이재명 36.9%

최재형, 이낙연 대결서 오차범위내

시대일보 | 입력 : 2021/07/28 [17:00]

 

 



 
여야 대권주자 간 가상 양자 대결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다시 앞질렀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8일 나왔다.

 
한길리서치가 쿠키뉴스 의뢰로 지난 24∼26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천6명을 조사한 결과, 가상 양자대결에서 윤 전 총장 지지율은 41.1%로 이 지사(36.9%)를 앞섰다.

 
2주 전인 지난 14일 발표된 이전 조사에서는 윤 전 총장이 36.0%로 이 지사(43.9%)에 7.9%포인트 뒤졌었다.

 
윤 전 총장과 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와의 양자대결에서는 윤 전 총장이 41.4%, 이 전 대표 33.7%로 오차범위 밖이었다.

 
국민의힘에 입당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도 만만치 않은 강세를 보였다. 이 지사와의 양자대결에선 30.9%로, 이 지사(38.8%)에 7.9% 포인트 차였다.

 
이 전 대표와 맞붙는 경우 이 전 대표 35.9%, 최 전 원장 29.8%로 오차범위 내였다.

 
여야 대선후보 지지율은 윤 전 총장이 29.8%로 1위였고 이 지사 23.7%, 이 전 대표 15.8% 순이었다.

 
민주당 대선주자 지지율 조사에서는 이 지사가 27.6%로 가장 높았고 이 전 대표는 21.4%였다. 추미애(6.2%)·박용진(4.5%)·정세균(2.7%)·김두관(1.7%) 후보 등의 순으로 그 뒤를 이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