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폭염 대비 취약계층 긴급 실태조사 및 지원 실시

나눔 릴레이 팡팡 사업으로 후원물품 지원도

김의택 기자 | 기사입력 2021/07/22 [15:24]

김포시, 폭염 대비 취약계층 긴급 실태조사 및 지원 실시

나눔 릴레이 팡팡 사업으로 후원물품 지원도

김의택 기자 | 입력 : 2021/07/22 [15:24]

 



 
 

 
코로나19 단계격상에 폭염까지 밀려 오면서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될 수 있기에 양촌읍(읍장 이기일)은 명예사회복지공무원과 협력하여 19(월)~21일(수)까지 중증장애인 및 독거노인 등 596세대에 대한 긴급 실태조사를 유선으로 실시했다.

 
안전을 최우선으로 냉방 및 식생활에 대한 사항과 추가적인 복지서비스를 확인한 결과 150여 건의 도움 요청을 분류하여 우선 냉방용품(선풍기)와 긴급식품세트를 지원하고 중장기적으로 다양한 복지서비스 연계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인터넷 여성카페 우아세와 함께 1만 원 이하의 소액 물품후원으로 진행하는 지역특화사업 ‘나눔 릴레이 팡팡’에 이번에는 게으른농부, 한강푸드뱅크, 엘리트농부김포로컬푸드, 쿠쿠김포지국 등 민간이 함께 동참해 더욱 소중한 시간을 만들었다. 모두가 조금 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먼저 나서서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함께 동행하는 실천의 장이었다.

 
우아세 이정현 대표는 “한 사람에게는 라면 몇 봉, 통조림 서너 개에 불과해도 많은 회원들이 함께 참여하니 어마어마한 양이 되고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에게 나눔을 할 수 있는 힘이 되었다.” 며 “참여를 희망하는 회원들이 늘고 있어 앞으로 더 많은 봉사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기일 양촌읍장은 “코로나19 상황의 악화에 폭염까지 더해져 취약계층의 생활은 더 많이 힘들어졌는데, 명예사회복지공무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다양한 민간의 지원으로 안전에 대한 확인을 실시하고 위기사유가 있는 가구에는 지원까지 연계되어 예방체계가 조성될 수 있어 다행”이라며 감사를 전했다.

 
‘나눔 릴레이 팡팡’ 사업을 통해 선풍기 24대, 즉석밥 177개, 통조림 355개, 라면 300개, 즉석식품 400개, 게으른농부 꾸러미 50개, 덴탈마스크 등 7,300여 개 물품이 후원 연계되어 취약가구에 전달했다.

 
김의택기자 ytki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