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직장인 평생교육 프로그램 지원 사업” 추진

유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5:07]

광주시, “직장인 평생교육 프로그램 지원 사업” 추진

유지현 기자 | 입력 : 2021/01/26 [15:07]

 

 

광주시가 직장인을 위한 평생교육 프로그램 지원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시는 직장인의 평생학습 접근성 향상으로 평생학습 문화를 확산하고 시민의 ‘일-학습-여가’의 균형을 도모하고자 ‘직장인 퇴근길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업기간은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며 대상은 직장인인 광주시민 또는 관내 재직자이며 기관 당 프로그램 운영비 250만원을 지원한다.

 
지원 자격은 관내 평생교육(시설·법인), 단체, 학교, 기업체 등이며 참여인원은 기관 당 5명 이상으로 주 1회 이상 주 3회 이하로 운영기간 중 최소 50시간 이상 운영해야 한다.

 
프로그램 유형은 직업능력, 시민참여, 인문교양, 문화예술, 건강심성, 기능소양이며 일회성 행사 및 자체 법정의무교육은 신청이 불가하다.

 
지원조건은 광주시 강사은행제에 등록된 강사를 선정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며 코로나19 상황에 대응할 수 있도록 비대면 교육 등 운영방안을 포함해 사업계획서를 작성해야 한다.

 
접수기간은 오는 29일까지며 접수방법은 광주시청 교육청소년과로 방문접수하거나 메일(miko0417@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선정기준은 사업의 지속가능성 및 주민참여도, 사업의 적합성, 지역사회 파급효과 등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 확인을 거쳐 오는 3월 중 개별통보 한다.

 
이와 관련 시 관계자는 “직장인의 평생학습 문화를 확산하는 이번 프로그램 지원에 많은 기관의 지원을 바란다”며 “언제, 어디서나 평생학습을 받을 수 있는 교육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지현기자 jhyu@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