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가축분 퇴비부숙도 검사 신청

이경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5:07]

영광군, 가축분 퇴비부숙도 검사 신청

이경률 기자 | 입력 : 2021/01/13 [15:07]

 
 

 

영광군은 오는 3월 25일부터 축산농가에서 가축분 퇴비를 살포하고자 할 경우 농업기술센터에 퇴비부숙도 검사를 의뢰하여 부숙 판정을 받은 후 농경지에 살포해야 한다고 밝혔다.

 
검사대상은 가축분뇨 배출시설 신고규모 이상 농가 중 소 22두, 젖소 10두, 돼지 115두, 산란계 2,400수, 육계 3,500수 이상 사육농가이며, 분뇨처리 업체에 가축분뇨 처리를 위탁하는 경우는 검사대상에서 제외된다.

 
가축분뇨 배출시설 허가농가는 연 2회, 가축분뇨 배출시설 신고농가는 연 1회 의무적으로 검사를 받아야 하며, 퇴비부숙도 미검사 및 미부숙 퇴비를 농경지에 살포할 경우 50~2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검사는 농업기술센터(토양검정실)에서 무료로 신청할 수 있으며, 500g의 시료를 비닐팩에 밀봉하고 축사면적, 시료채취 날짜, 농가 인적사항 등을 기재하여 제출하면 된다.

 
이경률기자 kr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