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TV 통합관제센터, 24시간 본격 운영

진도군 사업비 28억원 투입 완공

허권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1/05 [15:47]

CCTV 통합관제센터, 24시간 본격 운영

진도군 사업비 28억원 투입 완공

허권준 기자 | 입력 : 2021/01/05 [15:47]

 

 
진도군이 사업비 28억원을 투입해 완공된 진도군 CCTV 통합관제센터가 본격 운영되고 있다.

 
5일 진도군에 따르면 철마광장 주차장 인근에 위치한 CCTV 통합관제센터는 관제상황실과 관제실, 장비실, 사무실 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지난해 11월 완공 후 시범운영을 거쳐 연말부터 본격 가동되고 있다.

 
CCTV 통합관제센터는 관제요원 24명이 4조 3교대로 일반방범용 297대, 차량인식과 주정차단속용 58대, 어린이 보호용 64대, 쓰레기 투기 감시용 49대와 진도교육지원청에서 운영 중인 관내 초·중·고 CCTV 120대 등 총 580여대의 CCTV를 모니터링하게 된다.

 
또 2021년까지 242개 전 마을에 마을방범용 CCTV가 추가로 설치·관리 될 예정이다.

 
그동안 별도의 CCTV 통합관제센터가 없어 사건·사고의 사전 인지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이번 통합관제센터 운영을 통해 선제적 대응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

 
특히 진도경찰서 등 수사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해 군민 생활의 안전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경찰과 모니터링 요원 24명으로 24시간 운영되는 통합관제센터는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범죄예방과 사건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각종 사건·사고와 재난·재해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CCTV를 통합 관리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허권준기자 hkj1004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