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지역자율방재단의 활약

김명회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5:44]

여주시 지역자율방재단의 활약

김명회 기자 | 입력 : 2020/12/01 [15:44]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자연 및 사회재난 등 각종 위험으로부터 시민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지역자율방재단을 확대 구성해 재난 대응력 강화에 앞장서 시민 안전 ‘파수꾼’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지역자율방재단은 재난 예방‧대응‧복구 활동에 실질적인 역할을 하는 법정민간단체이다.

 

여주시는 올해 여름 자율방재단 활성화를 위해 관내 12개 읍‧면‧동 단위로 재난당담자와 방재단원을 매칭해 수해 대응 및 복구에 참여시켰고,
집중호우 대비 둔치 주차장 등 수해 지역으로 예상되는 대상지 예찰 활동 및 폭염 피해를 대비해 설치된 그늘막을 운영·관리 하게했다.

 

이번 겨울철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른 코로나19의 확산 방지 의 일환으로 PC방·노래방 등 수능(3일) 이후 청소년 출입이 잦아질 시설에 대한 점검을 12월 1일부터 7일까지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한파대비 쉼터(마을회관, 경로당) 및 폭설대비 취약시설 점검 등의 활동이 있을 예정이다.

 

박창주 시민안전과장은 “내년에도 지역자율방재단의 역량 강화를 위하여 아마추어 무선기사 취득, 응급처치법 등 전문교육, 재난 체험 교육 등을 진행할 계획이며 향후 재난 예방 및 대처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시켜 그 역할을 점차 확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