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현 용산구청장 공공문장 바로 쓰기 자치단체 ‘대상’

강창균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4:44]

성장현 용산구청장 공공문장 바로 쓰기 자치단체 ‘대상’

강창균 기자 | 입력 : 2020/12/01 [14:44]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11월 30일 우리글진흥원(원장 손수호)으로부터 2020년 공공문장 바로 쓰기 자치단체 대상(소통부문)을 받았다.

 
 이날 시상식은 구청 중회의실에서 열렸으며 성장현 구청장, 양영채 우리글진흥원 사무총장 등 5명이 자리했다.  이 상은 일선 행정에서 바르고 쉬운 공공문장을 사용한 자치단체장에게 2013년부터 수여되고 있다. 구는 주민이 읽는 각종 안내문을 알기 쉽고 정확한 글로 써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상을 준 우리글진흥원은 쉽고 정확한 글로 소통을 촉진할 수 있도록 공공문장 감수, 공공문장 바로쓰기 교육, 공공언어 감수 등 역할을 하고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바르고 쉬운 글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밝힌다“며 ”안내장 하나를 만들더라도 더 알기 쉽고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도록 1300여 공직자가 다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창균기자 cgkang@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