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농업기술센터 계양구 서운동 시대 신청사 열어

임낙경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4:43]

인천광역시농업기술센터 계양구 서운동 시대 신청사 열어

임낙경 기자 | 입력 : 2020/12/01 [14:43]

 

 



 
인천광역시농업기술센터(소장 박준상)는 지난 2017년부터 추진해온 계양구 서운동 농업기술센터 신청사 건립이 완료되어 오는 12월 3일 신청사로 이전한다고 밝혔다.

 
농업기술센터는 1980년 부평구 십정동에 자리잡고 그간 농업인의 소득향상과 복지증진에 힘써 왔지만 시설노후에 따른 사업 확장의 어려움 등 현청사 기능의 한계로 2017년부터 신청사 건립을 추진하는 등 보다 나은 농업서비스 제공을 준비해왔다.

 
신청사는 현청사에 3.5배가 넘는 규모로 14,235㎡ 대지면적에 본관, 친환경농업관리관, 농식품가공교육관, 스마트농업지원관, 원예치유정원을 건립하였으며 농업의 6차산업화 등 융복합 신기술 보급 및 인천시민에게 체험휴식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신청사에 인접한 7,500㎡ 규모 부지에 도시농업체험포를 조성하여 현장실습을 겸한 농업기술 보급을 위해 품종별 과수를 식재한 과수학습포 등 시범포장을 운영할 계획이며 첨단 ICT기술을 활용한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교육장을 조성하여 다가오는 미래농업기술 보급에 대비하고 있다.

 
박준상 농업기술센터소장은“신청사 이전을 통해 농업서비스 수요대상을 농업인에서 도시민, 소비자로의 다변화를 위하여 농업체험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가공제품 개발, 농업홍보관을 통한 신수요 소비자 창출, 원예치유정원 및 도시농업체험포를 활용한 치유농업 전개 등 다양한 농업기술센터의 기능을 수행 하겠다”고 말했다.

 
임낙경기자 nklim@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