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친환경 그린 모빌리티 보급 확대 추진

수소전기차 보급 및 홍보활성화 업무협약

오승섭 기자 | 기사입력 2020/11/29 [16:13]

평택시, 친환경 그린 모빌리티 보급 확대 추진

수소전기차 보급 및 홍보활성화 업무협약

오승섭 기자 | 입력 : 2020/11/29 [16:13]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뉴딜정책 중 하나로 친환경 그린 모빌리티 보급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2025년까지 친환경차량 기반을 확대시켜 평택시 전체차량 중 15%의 친환경차 보급을 목표로 충전인프라 등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러한 정책의 일환으로, 평택시는 본격적인 수소사회 진입을 계획하고 있으며, 수소전기차 보급, 수소생산기지 건설 등을 추진 중에 있다. 평택시의 위치를 보면, 수소의 수요가 많은 수도권 및 중부권의 중간에 위치해 운반비를 고려할 때 수소 생산 및 공급처로 입지조건 역시 우수하다.

 
또한, 삼성·LG 등 20여개 산업단지와 평택항이 입지해 있어 자동차를 비롯한 산업 전반의 에너지를 수소로 대체 가능할 것이다. 이를 통해 수소경제 확산을 위한 저렴한 수소 공급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보이며, 정부정책과 연계해 미세먼지 감축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수소전기자동차 및 수소충전소의 선제적 보급이 필수일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평택시는 27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현대자동차(주), (사)포승경영자협의회와 수소전기자동차 보급 및 홍보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수소전기차 공공·민간부분 보급 확대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지원 △사업장 수소전기차 우선 구매를 위한 노력 △수소전기차 민간부분 보급 확대를 위한 홍보 활성화 등이 있다. 평택시 첫 수소충전소 준공식이 다가오는 가운데 현대차는 시범적으로 평택항, 포승산업단지 지역 기업체 및 임직원에게 추가할인(100대)을 하여 수소차 홍보 및 보급을 촉진시키기로 했다.

 
오승섭기자 ssoh@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