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선기 칠곡군수 시정연설 …내년 군정방향 제시

칠곡위상 제고…행정력·군민역량 집중

윤철수 기자 | 기사입력 2020/11/29 [15:50]

백선기 칠곡군수 시정연설 …내년 군정방향 제시

칠곡위상 제고…행정력·군민역량 집중

윤철수 기자 | 입력 : 2020/11/29 [15:50]

 



 

 
백선기 칠곡군수는“민선7기 3년차인 올 한해도 소통과 화합의 열린 행정을 통해 군민의 역량을 하나로 결집해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칠곡의 위상을 높이는데 행정력을 집중했다”며“코로나19로 인해 매우 위중한 시기에 2021년 예산안을 제출하고 심의를 요청한다”며 연설을 이어갔다.

 
그는“상당수 지방자치단체들이 세수감소와 과다채무로 인해 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응을 하지 못하고 있다”며“이에 반해 칠곡군은 2018년부터 일반채무 제로(ZERO)를 실현함으로써 보다 유동적인 재원을 가지고 공격적으로 코로나19에 대응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백 군수는 2021년(辛丑年) 새해에는 세입 감소가 예상되고 재정여건은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 ▲위드(WITH) 코로나시대 안전도시 건설 ▲고품격 문화관광도시 완성 ▲6차 산업 중심의 스마트 농업 육성 ▲감동과 희망의 복지도시 건설 ▲군민이 참여하고 공감하는 혁신 추진 등의 내년도 군정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백 군수는 코로나19 극복과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회복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에 칠곡사랑상품권 발행을 250억 원 규모로 확대하고 소상공인에 대한 특례보증제도인 칠곡행복론을 더욱 활성화 하는 등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에 대한 지원 강화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또 언택트시대 문화로 여유롭고 관광으로 즐거운 고품격 문화관광도시 칠곡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자고산 평화전망대, 공예테마공원, 호국평화 테마파크 등의 마무리 작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사회적 약자와 계층별 복지수요의 증가에 맞춰 따뜻한 복지 실현을 위해 적극 나설 것도 약속했다.

 
이에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복지급여 지원과 자활근로사업 추진으로 생활안정을 도모하고, 기초연금 지급, 어르신 일자리사업 추진을 통해 활기차고 안정된 노후생활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6차 산업 중심의 스마트 농업육성을 위해 농작업 대행서비스와 비대면 농기계 임대사업을 운영하고, 포장재 제작비 지원, 생산기반 및 유통시설 지원, 필수 영농자재 지원 등의 다양한 시책들을 추진할 계획이다.

 
백 군수는“2021년은 비 온 뒤에 땅이 더 굳어진다는 우후지실(雨後地實)처럼 코로나로 인한 고난과 역경을 단결된 힘으로 이겨내고 다 함께 잘사는 위대한 칠곡의 미래를 만들어 나가자”며“칠곡이 경제적으로 안정되고 위기로부터 안전한, 희망과 번영의 미래로 힘차게 나아갈 수 있도록 변함없는 지원과 협력을 보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칠곡군은 지역경제 회복과 군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올해 본예산보다 114억 원이 증가한 총 5천 437억 원 규모의 2021년도 예산안을 편성, 칠곡군의회에 제출했다.

 
윤철수기자 csyun@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