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경북도+포스텍’ 공동 바이오 오픈이노베이션 센터(BOIC) 준공식

강수국 기자 | 기사입력 2020/11/29 [15:48]

‘포항시+경북도+포스텍’ 공동 바이오 오픈이노베이션 센터(BOIC) 준공식

강수국 기자 | 입력 : 2020/11/29 [15:48]

 

 

 
포항시는 경상북도, 포스텍과 공동으로 지난26일 이강덕 포항시장,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김무환 포스텍 총장을 비롯하여 제넥신 회장, 한미사이언스 대표, 포스코 산학연협력실장 등 제약 바이오 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바이오 오픈이노베이션 센터(BOIC) 준공식을 가졌다.

 
바이오 오픈이노베이션 센터(BOIC)는 바이오산업 기반 조성을 목적으로 경상북도, 포항시, 포스텍, 제넥신, 포스코가 총 252.3억 원을 공동 투자하여 건립을 추진해왔다.

 
 이강덕 포항시장(사진)은 “바이오 오픈이노베이션 센터를 비롯한 최첨단 바이오 연구인프라 구축에 힘써온 결과, 한미사이언스의 포항 투자를 이끌어냈다.”며 “앞으로 바이오/헬스산업 분야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핵심 플랫폼 구축으로, 바이오/헬스산업 분야가 포항의 새로운 산업화에 선도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 오픈이노베이션 센터는 포스텍 생명공학연구센터 옆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5층, 연면적 10,178㎡ 규모로 건립되었다. 바이오분야 기업 입주공간, 연구실험실 등으로 구성되어있으며, 연구센터 간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해 생명공학연구센터 연결 브릿지를 건설하여 공동연구장비와 특수실험실을 공동 활용할 수 있도록 조성하고 1, 2층에는 차세대 면역항암제를 개발 중인 미국 바이오기업인 네오이뮨텍 한국분소와 마이크로바이오 기반 치료제 개발회사인 이뮤노바이옴, 포스텍 출신 천연 고분자소재 개발기업인 에이앤폴리 등 지역의 대표 바이오기업들이 입주하였으며, 총 10개의 바이오기업이 입주할 예정이며 3, 4층에는 포스텍의 구조기반 신약개발 연구팀과 인공장기 연구팀이 입주하여 신약후보 물질 발굴뿐만 아니라 바이오프린팅 기반 인공장기 개발 등 본격적인 연구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강수국기자 aass7909@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