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한신 휴 플러스 아파트 ‘금연 아파트’로 최초 지정

고태우 기자 | 기사입력 2020/11/29 [15:38]

양평군, 한신 휴 플러스 아파트 ‘금연 아파트’로 최초 지정

고태우 기자 | 입력 : 2020/11/29 [15:38]

 



 

 

양평군에 최초로 금연 아파트가 탄생했다.

 
양평군보건소는 지난 26일 담배 연기 없는 건강하고 쾌적한 아파트 문화 조성과 금연 실천 분위기 확산을 위해 ‘한신 휴 플러스 아파트’를 금연 아파트로 지정하고 최소 인원으로 조용한 분위기 속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번 금연 아파트 지정은 거주 주민의 간접흡연 예방 및 금연문화를 만들어가기 위해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라 350세대 중 세대주의 1/2 이상인 254세대(73%)가 찬성, 공동주택의 출입구와 아파트 단지 내 공동생활 공간인 복도, 계단, 엘리베이터, 지하 주차장, 등 4곳을 공동주택 금연구역을 포함한 단지 내 전 구간의 흡연은 금지된다.

 
군 관계자는 “금연 아파트를 시작으로 주민 스스로가 건강생활을 실천하고 간접흡연 예방과 금연문화를 만드는 좋은 기회가 돼 입주민들의 건강증진 등 여러 가지로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파트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금연 결심을 당부했다.

 
금연 아파트 지정과 함께 23일부터 내년도 5월 22일까지 6개월의 계도 기간을 거쳐, 20년 5월 23일부터 공동주택 금연구역 내 흡연 시 3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평군청 홈페이지, 게시판, 해당 공동주택 게시판에 게시될 예정이며, 금연 아파트와 관련하여 기타 문의 사항은 양평군보건소 건강증진팀(☎031-770-3484)으로 문의하면 된다.

 
고태우기자 twko@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