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과실 장기저장제 구입비 10억여원 지원

심우섭 기자 | 기사입력 2020/10/27 [15:30]

청송군, 과실 장기저장제 구입비 10억여원 지원

심우섭 기자 | 입력 : 2020/10/27 [15:30]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신선도 유지를 통한 고품질 청송사과에 대한 신뢰 제고와 전국 최고의 브랜드 가치를 더욱 공고히 하여 농가 소득을 높일 수 있는 과실장기저장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청송군에서는 2008년부터 2019년까지 1,995농가에 총사업량 122,869㎡ 총사업비 38억여원을 농가에 지원해 오고 있다.

 
  군은 금년에 저온저장고 보유 농업인, 생산자단체·작목반 등을 대상으로 전체 사업량 35,112㎡에 10억6천4백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과실장기저장제(1-MCP)지원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과일 장기저장제 지원사업 예산은 도 보조사업비 외에 군비 4억원을 추가로 확보해 지원 대상을 늘렸다.

 
  일반적으로 사과는 10월~11월경 수확해 최대 4~5개월 정도 저장이 가능하나, 장기저장제를 처리하면 착색과 당도, 고유의 식감 등이 수확 당시와 동일한 상태로 보존되기 때문에 이듬해 7~8월까지도 최상의 품질로 출하가 가능하다.

 
  과실장기저장제(1-MCP)는 과일의 신선도 유지 및 장기저장을 위한 친환경 가스처리제로 2002년 미국 환경청(EPA)에 등록·실용화된 물질로 과일에 잔류성분이 남지 않아 인체에 안전하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성수기의 홍수출하 방지를 통해 청송사과 가격 안정과 품질 및 브랜드 가치 향상을 통한 유통활성화를 위해 기존 도비 지원 사업은 물론 군 자체 예산 4억을 추가 편성하여 금년도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