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마을이 심는 숲’ 참여자 모집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17:02]

마포구, ‘마을이 심는 숲’ 참여자 모집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0/10/26 [17:02]

 



 

 

서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내달 9일까지 주민의 특별한 사연을 담은 영상 편지를 제작해 가족, 친구, 이웃 등에게 전하도록 돕는 '마을이 심는 숲 조성 사업'의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구가 추진 중인 500만 그루 나무 심기 사업의 일환인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힘들어하는 가족, 친구 등을 격려하거나 출산, 생일, 승진 등 좋은 날을 맞은 지인에게 축하 메시지를 전할 기회다.

 
주민은 직접 식수한 나무 앞에서 전문 업체의 도움을 받아 영상 편지를 제작한 후 이를 간직하거나 대상자에게 보내 마음을 전할 수 있다.

 
이번 나무 심기 행사는 마포구 16개 동 주민자치회 및 주민자치위원회가 주체가 돼 진행되며 나무 심기 활동에 더해 서로에게 전하는 메시지가 접목된 점이 이색적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모임이나 여행이 더욱 어려워진 상황에서 가까운 마을의 녹지에서 할 수 있는 건전하고 의미 있는 활동이라는 점에서 구 주민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구는 각 동 주민자치(위원)회별로 10건 이내의 식수 영상 편지 사연을 발굴하고 내달 16∼20일까지 나무 심기 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참여 대상은 마포에 거주하거나 직장, 학교 등 생활권을 두고 있는 시민이면 된다.

 
강형구기자 hggang@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