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소득·하천계곡 복원·DMZ 등 경기도의 끊임없는 혁신, 온라인 ‘균형발전박람회’로 널리 알린다

김대실 기자 | 기사입력 2020/09/21 [14:03]

기본소득·하천계곡 복원·DMZ 등 경기도의 끊임없는 혁신, 온라인 ‘균형발전박람회’로 널리 알린다

김대실 기자 | 입력 : 2020/09/21 [14:03]

 
기본소득, 청정계곡 복원사업 등 민선7기 경기도가 추진하는 주요 정책의 성과와 미래를 온라인을 통해 전국적으로 알리는 계기가 마련된다.

 
경기도는 오는 10월 중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열릴 ‘2020년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에 온라인 전시관을 구성·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는 매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개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 지역 박람회로, 국가균형발전 비전과 정책을 논의하고 균형발전 성과 및 지역혁신 사례를 공유·소통하는 장을 만들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며, 각 지자체별로 온라인 전시관을 구성해 각 지역의 특색 있는 정책들을 공유·홍보할 예정이다.

 
경기도의 온라인 전시관은 ‘끊임없이 혁신하는 경기도’를 주제로 ▲평화가 길이다 렛츠 디엠지(Let’s DMZ) ▲사람을 사람답게 경기도 기본소득 ▲청정계곡을 모두의 품으로, 이제는 바다다 3개의 코너로 구성될 예정이다.

 
‘평화가 길이다 렛츠 디엠지’에서는 그간 분단의 상징이었던 DMZ를 평화와 번영의 공간으로 만들기 위한 경기도의 비전과 사업들을 소개한다.

 
‘사람을 사람답게 경기도 기본소득’을 통해서는 재난기본소득, 청년기본소득, 농촌기본소득 등 경기도의 기본소득 주요 정책을 소개, 기본소득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을 제고하고 공감대를 형성할 계획이다.

 
‘청정계곡을 모두의 품으로, 이제는 바다다’ 코너에서는 불법시설정비와 방문객 편의를 위한 생활 SOC 사업 등을 추진 아름다운 경기도 계곡과 깨끗한 바다를 돌려주기 위해 추진한 정책들을 중점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도는 이를 위해 9월 18일부터 24일까지 경기도청 북부청사 1층 로비에 전시관을 마련하고, 균형발전박람회 사무국과 함께 온라인 전시관 구성을 위한 영상촬영 등의 작업을 진행한다.

 
특히 이 기간 동안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방역관리자 지정, 출입자 관리, 마스크 및 손소독제 비치, 소독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킬 방침이다.

 
임순택 균형발전담당관은 “경기도는 공정, 평화, 복지라는 민선7기 3대 핵심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혁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경기도가 구현할 공정 세상을 온라인을 통해 널리 알리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경기도의 온라인 전시관은 향후 10월 중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가 구축할 온라인 플랫폼(유튜브 또는 홈페이지 등)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