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유휴공간을 활용한 <모랫골 만지작> 운영 시작

안동복 기자 | 기사입력 2020/08/13 [16:07]

시흥시, 유휴공간을 활용한 <모랫골 만지작> 운영 시작

안동복 기자 | 입력 : 2020/08/13 [16:07]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지난 10일부터 <모랫골 만지작>에서 관내 문화예술인의 활동 공간을 지원해 문화예술인 인력풀을 활용한 문화예술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생태문화도시 조성사업 중 유휴공간 문화재생 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모랫골 만지작>은 시흥시 은행로 65번길에 위치해 있다. ‘만지작(萬智作)’은 시흥시의 문화다양성 의미와 함께 ‘만 가지를 배우고 만든다’는 뜻으로, 시민과 지역 예술가가 만나 다양한 문화적 실험을 추진하는 곳이다.

 
<모랫골 만지작>에서는 「마음약방」(아로마테라피)과 「라온하제 둥당기 줄을 타고」(가야금병창)가 10월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향후 ‘문화예술인 인력풀’을 활용해 사진 강의, 민화 체험 등 3개월 단위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민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모랫골 만지작은 향후 문화예술인과 시민들과의 문화적 접점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이를 통해 지속가능한 생태문화도시 조성에 기여할 것이며, 소래권 생활문화 공간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모랫골 만지작 운영을 통해 경기 침체 및 포스트 코로나로 인해 얼어붙은 지역문화예술인의 지속적인 활동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마음약방(아로마테라피)은 종료 전까지 이메일 접수(hosil2@korea.kr)로 선착순 모집한다.

 
모집신청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시흥시청 홈페이지 모집공고 게시판이나 생태문화도시 시흥 블로그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접수 및 기타 문의 사항은 생태문화도시사무국(031-310-6269)으로 하면 된다.

 
안동복기자 dban@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