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재해예방사업 효과 톡톡, 기록적인 장마에도 피해 최소화

하천정비·사방사업·하수도 정비 등 다양한 재해예방사업 효과

시대일보 | 기사입력 2020/08/12 [17:19]

함양군 재해예방사업 효과 톡톡, 기록적인 장마에도 피해 최소화

하천정비·사방사업·하수도 정비 등 다양한 재해예방사업 효과

시대일보 | 입력 : 2020/08/12 [17:19]


 
함양군은 역대 최장기간의 장마로 전국적으로 기록적인 피해가 발생되는 가운데 재해예방사업의 효과로 피해가 최소화 되었다고 12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7월부터 8월 10일까지 함양지역 강우량은 1,091mm를 기록하여 최근 10년간 7~8월 평균 강우량 557mm보다 2배 가까이 많은 유례없는 강우량을 기록했지만, 일부 저지대 침수피해 등만 발생했을 뿐 큰 피해가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그 동안 함양군에서 시행한 돌북교와 석천교 재가설, 하천준설, 사방사업, 하수도 정비 등 적극적인 재해예방사업의 시행 결과, 한달 이상 계속된 장마로 전국에 대규모 피해가 속출하는 가운데에서도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함양군은 이번 피해로 인한 주민안전을 확보하고 생활불편을 해소하기 위하여 장비 271대, 인력 80여명을 신속히 투입하여 응급복구를 실시하고 있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하여 군민들이 힘든 가운데 역대 최장기간의 장마로 피해를 입은 군민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여 피해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앞으로도 재해예방사업을 위한 국비확보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