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분청문화박물관, 오는 28일부터 재개관

이문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7/23 [17:44]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오는 28일부터 재개관

이문희 기자 | 입력 : 2020/07/23 [17:44]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지난 7월 7일부터 임시 휴관한 분청문화박물관을 오는 7월28일부터 재개관한다고 밝혔다.

 
재개관하는 시설은 분청문화박물관, 조종현ㆍ조정래ㆍ김초혜 가족문학관, 갑재민속전시관이며 전시관람과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운영시간은 평일과 주말 상관없이 09시부터 18시까지이다.

 
방역대책으로 출입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고, 출입 시 발열검사, 마스크 필수 착용(미착용시 입장 절대 불가), 출입대장 작성, 일회용 장갑 및 손소독제 비치, 주1회 시설 전체 소독, 1일 2회 이상 문손잡이, 핸드레일 등 시설물 소독을 실시하며 발열자(37.5도이상), 호흡기 유증상자, 최근 2주 이내 해외여행 이력이 있는 방문자는 출입을 제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관람객들에게 보다 많은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하반기 9월에는 고흥 고인돌 특별기획전을 개최하고, 10월에는 분청문화주간을 맞아 학술대회, 문화체험행사, 공모전 시상, 초대작가 작품전시회 등 다채로운 행사와 새로운 교육체험프로그램을 준비하여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고 있는 만큼 긴장감을 늦추지 않고 생활속 거리두기와 시설방역에 만전을 기해 코로나19 차단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http://buncheong.goheung.go.kr)에서 확인하거나 전화(061-830-5990)로 문의하면 된다.

 
이문희기자 mh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