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청 육상경기단 청정스포츠 도시위상 드높여

강수국 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16:09]

안동시청 육상경기단 청정스포츠 도시위상 드높여

강수국 기자 | 입력 : 2020/07/16 [16:09]


 

안동시청 육상경기단이 7월 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예천에서 열린 제49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출전해 금3, 은1개를 수확하는 맹활약을 펼치며 “청정스포츠 도시 안동”의 위상을 드높였다.

 
멀리뛰기 여제 유정미 선수는 여자 일반부 멀리뛰기에서 6.18m의 개인 최고기록을 달성하며 1위에 올랐다. 이어 세단뛰기(12.30m)와 400m계주(46초53) 에서도 금 2개를 추가하며, 지난달 정선에서 개최된 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이어 멀리뛰기, 세단뛰기, 400m계주에서 연속 3관왕을 차지했다.

 
여자 일반부 400m계주에 출전한 송유진·이선애·유정미·김다정은 지난74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 이어 또다시 금빛 질주를 선보이며 2개 대회 연속 1위를 차지해 여자 단거리 최강팀의 면모를 과시했으며, 여자 일반부 200m에 출전한 김다정은 24초39를 기록하며 2위를 차지했다.

 
강수국기자 aass7909@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