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세계지질과학총회 성공 개최 다짐 업무협약

이기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15:56]

부산시, 세계지질과학총회 성공 개최 다짐 업무협약

이기호 기자 | 입력 : 2020/07/16 [15:56]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한국지질자원연구원, 대한지질학회와 함께 15일 오전 11시 시청 국제의전실에서 2024년 세계지질과학총회(IGC-International Geological Congress) 부산대회 성공 개최를 다짐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을 비롯해 한국지질자원연구원 김복철 원장, 대한지질학회 정창식 회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는 ▲IGC 2024 개최 준비 활동 ▲국내외 홍보 활동 ▲전차대회(IGC 2020) 참가 및 홍보 ▲산·학·연·관 등 관련 주체들의 적극적인 참여 유도 등 성공적인 IGC 2024 개최를 위한 기관 간 역할과 협력 방향이 담겨있다.

 
세계지질과학총회는 국제지질과학연맹(IUGS*) 주최로 1878년에 첫 총회가 개최된 이래 4년마다 열리고 있으며, 120여 개 국가에서 지질학 전문가, 정부 인사, NGO 관계자 등 6,000여 명이 참가하는 지질학 분야 세계 최고 권위의 학술대회이다.

 
*IUGS : 국제지질학연합(IUGS, International Union of Geological Sciences)은 지질학과 관련된 다양한 연구를 장려하고 공동으로 협력해 연구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1961년에 설립된 학술단체.

 
IGC 2024는 2024년 8월 25일 벡스코에서 화려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각국 지질 분야 전문기관·업체들이 참여하는 전시회(GeoExpo), 세계적 석학들의 강연, 전문가 토론, 우리나라와 동북아 지역 지질답사 프로그램, 지질 영화제(Geo Film Festival) 등 7일간 이어지는 지질과학 페스티벌이다.

 
한편, 이번 협약으로 지질학계의 양대 축인 한국지질자원연구원, 대한지질학회가 부산국가지질공원의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사업에 힘을 보태기로 해 부산시의 사업 추진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두 기관의 긍정적 역할에 따라 현재 국내 후보지 선정 절차, 2022년 유네스코 현장실사, IGC 2024 개최 1년을 앞둔 2023년 유네스코 최종 인증까지 순항이 예상된다.

 
유네스코의 세계지질공원 인증은 부산의 도시 전역에 분포하는 다양한 지질자원과 관광자원을 짜임새 있게 결합하여 국제관광도시로 성장하는 중요한 동력임은 물론, 세계지질과학총회에 참석하는 5,000여 명이 넘는 외국인에게 더할 나위 없는 볼거리를 제공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이기호기자 gh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