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유기견 산책체험봉사’등 “참여형 동물 정책” 눈길

변동하 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15:28]

고양시,‘유기견 산책체험봉사’등 “참여형 동물 정책” 눈길

변동하 기자 | 입력 : 2020/07/16 [15:28]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동물과 교감하는 참여형 동물정책으로 ‘유기견 산책체험봉사’와 ‘찾아가는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실시해 시민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

 
‘유기견 산책체험 봉사’는 이 달 1일부터 1회 2시간씩 매일 두 차례에 나눠 실시되고 있으며, 단순 산책에 그치지 않고 봉사자에 대한 산책 에티켓 교육을 함께 실시하고 있다.

 
산책체험봉사자에 대한 에티켓 교육은 전문 훈련사로부터 미리 교육을 받은 ‘산책 멘토 시민봉사단’과 서정대학교 애완동물학과 대학생들의 재능기부로 운영된다.

 
‘유기견 산책체험봉사’는 시민들의 참여를 통해 유기동물에 대한 관심을 높여 입양율을 제고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시는 이를 위해 동물보호센터 뒷마당을 유기견 산책 체험 놀이터로 조성하고, 내부에는 입양 상담 카페를 설치하는 등 시민들이 유기동물과 교감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아울러 반려동물의 행동 교정을 통해 비 반려인과의 분쟁을 예방하고자 ‘찾아가는 반려동물 문화교실’도 운영하고 있다. 아파트 단지를 직접 찾아가 단지 내에 거주하는 반려가구를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으며, 7월에 개설된 프로그램임에도 불구하고 예약이 밀려있을 정도로 인기가 많다.

 
동물행동 교정 분야 권위자인 한국애견행동심리치료센터 정광일 소장이 직접 강의를 맡아 실습 위주의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반려동물의 이상행동을 현장에서 즉시 교정하는 등 실질적인 교육 내용으로 수강생들의 만족도가 무척 높다.

 
시 관계자는 “참여형 동물정책에 대한 시민들의 활발한 참여로 더 좋은 사업과 정책들이 발굴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변동하기자 byun061@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