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선기 칠곡군수, ‘대한정치학회 지상 특별토론회’ 참가

‘우리에게는 이웃이라는 강력한 백신이 있다’

윤철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4/12 [16:38]

백선기 칠곡군수, ‘대한정치학회 지상 특별토론회’ 참가

‘우리에게는 이웃이라는 강력한 백신이 있다’

윤철수 기자 | 입력 : 2020/04/12 [16:38]


 
 

백선기 칠곡군수,‘2020년 대한정치학회 지상(紙上) 특별토론회’발제

 
백선기 칠곡군수는 4월 10일부터 13일 까지 열리는‘2020년 대한정치학회 춘계 지상(紙上) 특별 토론회’에서“우리에게는 이웃이라는 강력한 백신이 있다”는 제목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 경험을 알렸다.

 
대한정치학회는“확산하는 코로나19, 총선과 정치의 역할을 묻다”라는 주제로 대면접촉 없이 지상에서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백 군수는 이태훈 대구시 달서구청장과 함께 참가했다.

 
백 군수는 발제를 통해“특정 종교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대구경북은 코로나19 팬데믹 속으로 빨려들어 갔다”며“확산되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맞서 서로가 서로를 위해 도움의 손길을 내밀기 시작하며 공동체라는 백신이 지역사회에 퍼져나갔다”고 밝혔다.

 
또“남몰래 선행을 베푼 단체나 개인,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도 나눔과 선행을 잃지 않는 기업과 소상공인, 주말까지 반납한 자원봉사자, 사회적 거리두기 라는 고강도의 방역조치에도 손해와 불편을 감내하면서 적극 협조하는 주민들이 있었다”며“우리는 우리 속에 내재되어 있던 공동체적 삶의 소중함을 새삼 실감하며 위대한 시민성을 스스로 발견해 나가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특히“이러한 작은 풍경에 우리의 힘이 깃들어 있고 이 작은 힘들이 바로 코로나19에 맞서는 가장 강력한 백신”이라며“우리 모두에 내재되어 있는 이웃 이라는 백신의 힘을 믿고 서로가 서로에게 백신이 된다면 코로나19는 조기에 종식될 것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윤철수기자 csyun@korea.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