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이차전지 배터리산업 등 연이은 투자유치 성공

이상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4/12 [16:37]

포항시, 이차전지 배터리산업 등 연이은 투자유치 성공

이상수 기자 | 입력 : 2020/04/12 [16:37]


 

‘코로나19’로 인하여 국내외 경제상황이 어려운 가운데, 포항시에 기업투자가 이어지고 있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포항시는 9일, 이강덕 포항시장과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을 비롯하여 에코프로씨엔지 박석준 대표이사와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에코프로씨엔지와 120억 원 규모의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에코프로씨엔지는 이번 협약을 통하여 2021년까지 2년간 총 120억 원을 투자하여 포항 영일만4일반산업단지 내에 이차전지 배터리 리사이클링 공장을 건립하고, 55명의 인력을 새로 채용하기로 했다.

 
포항시에 투자를 결정한 에코프로씨엔지는 폐배터리에서 니켈, 코발트, 망간, 리튬 등 유가금속을 회수하여 다시 배터리 소재로 사용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어서 전량수입에 의존하는 배터리 핵심원료의 재사용과 폐배터리로 유발될 수 있는 환경오염문제를 해결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상수기자 sslee@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