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전세계 해외 입국자 코로나19 무료 검사 전국최초 실시

오승섭 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6:54]

평택시, 전세계 해외 입국자 코로나19 무료 검사 전국최초 실시

오승섭 기자 | 입력 : 2020/03/25 [16:54]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25일, 전세계 해외 입국자 71명에 대하여 코로나19 무료 진단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24일부터 코로나19의 전세계적인 확산에 따라 해외 입국자들로 인한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14일 이내 해외 모든 국가 입국자 전원에 대해 선제적으로 검사를 실시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시는 24일 언론보도·재난문자·SNS 등을 활용, 홍보를 실시했고, 시행 첫날부터 입국자들이 몰려 아시아 49명·유럽 9명·북미 13명 등 총 71명의 입국자들에 대한 검사를 완료했다.

 
 입국자 검사 대상은 평택시에 주소를 둔 시민과 거소외국인 중 최근 14일 이내 입국자이며, 평택·송탄보건소와 안중보건지소에 설치된 선별진료소에서 무료로 받을 수 있다.

 
 검사를 받은 입국자들은 2주간 반드시 자가 격리를 실시해야 하고 본인이 원할 경우 시에서 운영하는 격리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해외발 코로나19 유입이 증가하면서 시민들 우려가 높아진 만큼, 최근 14일 이내 입국한 평택시민과 거소외국인들은 꼭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오승섭기자 ssoh@sidaeilbo.co.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