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치매등대지기’ 사업 추진

엄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19 [17:31]

밀양시, ‘치매등대지기’ 사업 추진

엄정현 기자 | 입력 : 2020/02/19 [17:31]

 

밀양시가 치매 노인들의 실종 시 발 빠른 대처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치매등대지기’ 사업을 2019년에 이어 올해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치매등대지기’ 사업이란 지역사회의 민간업체를 치매등대지기로 지정해 길을 잃고 헤매는 노인들을 발견 시 본인 가게에 임시 보호하고 신속한 신고를 통해 가족에게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치매등대지기로 지정되면 경상남도광역치매센터로부터 치매노인실종 비상문자를 받았을 때 즉시 이를 주변에 홍보하고 주변을 탐색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치매등대지기는 슈퍼마켓, 옷가게, 커피점, 식당 등 업종에 상관없이 무료로 신청, 활동할 수 있으며 2020년 2월 현재 밀양시에서는 160개의 치매등대지기가 활동하고 있다.

 
김영호 건강증진과장은 기존 치매등대지기의 활동에 감사를 표하며, “더 많은 업체가 치매등대지기사업에 참여해 치매 어르신은 물론 그 가족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밀양시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엄정현기자 jheom@sidaeilbo.co.kr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