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의회, ‘영등포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동참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0/02/19 [16:36]

영등포구의회, ‘영등포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동참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0/02/19 [16:36]

 

 

 영등포구의회(의장, 윤준용)가 코로나19로 침체된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2월 17일 영등포구 당산동 소재의 식당을 방문하여 영등포구의회 의원들 및 구의회 직원들과 함께 점심식사를 하며 소상공인을 응원하였다.

 

 이날의 행사는 영등포구청에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운동의 일환으로 시행하고 있는 ‘영등포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에 참여키 위해 진행된 행사로 영등포구의회 의원들은 식당 상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영등포구 소상공인을 살리기 위한 대책을 논의하였다.

 

 이에 따라 영등포구의회는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매일 운영되고 있는 구내식당을 매주 월요일에 운영하지 않기로 결정함으로써, 관내 소상공인의 어려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하였다.

 

 윤준용 영등포구의회 의장은 “관내 지역경제 살리기라는 좋은 취지의 ‘영등포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에 동참하여 기쁘다.”라며 “영등포구를 위해 영등포구청과 함께 코로나19에 따른 예방 및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하였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