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함양 고종시 곶감’ 농한기 농가소득 효자노릇 톡톡히

임완중 기자 | 기사입력 2020/02/17 [16:51]

명품 ‘함양 고종시 곶감’ 농한기 농가소득 효자노릇 톡톡히

임완중 기자 | 입력 : 2020/02/17 [16:51]


 최고의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지리산골 명품 함양 고종시 곶감이 설 명절 선물로 크게 인기를 끈 가운데 고소득을 올리며 농한기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였다.

 
 함양군에 따르면 함양 고종시 곶감은 지리적표시 임산물 제39호로 지정이 되어 있고 지리산과 덕유산의 맑고 깨끗한 자연에서 농가들의 열정과 정성이 더해져 생산이 되고 있으며 자연 건조방식으로 만들어 당도가 높고 맛과 향이 뛰어나 최고의 인기를 누리며 산삼엑스포와 추석판매 물량을 남기고 조기매진 되었다.

 
 함양군에서는 이번 겨울 570여 농가가 1,100톤의 명품 함양 고종시 곶감을 생산해서 270억원의 소득을 올렸으며, 명품화를 위해 생산의 확대보다는 품질을 고급화와 홍보·유통에 중점을 두어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군은 품질의 고급화를 위해 이상기후에 대비한 생산 현대화시설과 건조기, 박피기 등 생산장비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함양고종시 단지 조성을 통해 원료감 확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함양고종시 곶감축제, 서울 청계광장 곶감 특판행사 등을 매년 개최하여 소비자 직거래를 통해 함양곶감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있으며, 곶감 경매장 운영으로 도소매 등 판로를 다양화 하고 단일 포장재 지원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소비자 신뢰확보를 위해서는 올해부터 곶감생산이력제를 시범적으로 추진하고 ‘산삼곶감’ 생산으로 특화된 고급브랜드 곶감을 개발하여 금년 산삼엑스포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임완중기자 wjlim@sidaeilbo.co.kr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