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2019년 제1차 생활안정자금 융자 지원

가구당 최대 3000만원까지 융자지원 … 연이율2%, 2년거치 2년 균등분할 상환

구주회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7:06]

도봉구, 2019년 제1차 생활안정자금 융자 지원

가구당 최대 3000만원까지 융자지원 … 연이율2%, 2년거치 2년 균등분할 상환

구주회 기자 | 입력 : 2019/02/11 [17:06]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저소득 구민들의 생활안정 및 자립기반 조성을 돕기 위해 2019년 제1차 생활안정자금 융자 지원을 실시한다.

 

대상은 도봉구 거주 저소득 주민으로 재산세 연 20만원 이하 납세자이며,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 이하인 자이다. 단, 은행 융자심사에 통과(정기소득이 있고, 신용 5등급 이상인 자)해야 한다.

 

융자지원 신청기간은 2월 11일부터 2월 22일까지이며, 구청 일자리경제과 또는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서 상담신청을 한 뒤 우리은행 도봉구청지점의 대출 상환능력 검증(신용등급 5등급 이상, 정기소득 및 기존대출 여부 등 심사)과 생활안정자금 융자대상 선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야 한다.

 

심사를 거친 후 오는 3월 20일부터 가구당 최대 3000만원까지 융자금을 지원하며, 융자 조건은 연이율 2%, 2년 거치 2년 균등분할 상환 방식이다.

 

융자금은 △소규모 제조업 및 서비스업 등 이에 준하는 상행위를 위한 자금 △무주택자에 대한 전·월세 보증금 △직계비속에 대한 고등학교 이상의 재학생 학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경제적 문제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들에게 이번 융자금 지원이 자립 기반을 마련하는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