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75세 이상이면 누구나 접종 가능 광진구, 대상포진 예방접종 확대지원

- 7월부터 75세 이상 어르신에게 대상포진 백신 접종 무료지원
- 선착순 800명 분량, 보건소 예방접종실로 사전예약 필요
- 기존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도 상시 접종 가능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23 [23:25]

75세 이상이면 누구나 접종 가능 광진구, 대상포진 예방접종 확대지원

- 7월부터 75세 이상 어르신에게 대상포진 백신 접종 무료지원
- 선착순 800명 분량, 보건소 예방접종실로 사전예약 필요
- 기존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도 상시 접종 가능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23 [23:25]

 


[시대일보=강형구 기자]광진구(구청장 김경호)가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에게 제공하던 대상포진 예방접종대상자를 75세 이상 어르신으로 확대한다. 고가의 백신비용 때문에 접종에 나서지 않는 어르신을 위해 경제적 부담을 덜고 질병에 취약한 어르신의 건강증진을 위해 마련했다.

 

대상포진은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가 몸 속에 잠복상태로 있다가 활성화되면서 발생하는 질병이다. 보통 면역기능이 떨어지는 60세 이상의 성인에게서 발병하며 피부에 수포성 발진이 나타나고 살이 찢어지는 듯한 통증이 동반된다. 고령일수록 신경통이 남을 수 있어 예방접종이 중요한 질환이다.

 

오는 7월부터 광진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실제 거주하는 75세 이상(1949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이면 누구나 대상포진 백신 1회를 무료로 지원한다. 800명 분량의 백신을 준비해 선착순으로 접종한다. 단, 과거 접종이력이 있는 경우 대상에서 제외된다.

 

예방접종 희망자는 사전예약 확인 후 신분증을 가지고 예방접종실로 방문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광진구 보건소(02-450-7400)로 문의하면 된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어르신들이 의료비 부담을 덜고 건강하게 생활하시도록 대상포진 예방접종사업을 마련했으니 많은 참여 바란다.” 라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행복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정책을 이어 나가겠다.” 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폐렴구균 13가, B형 간염, 장티푸스 등 다양한 예방접종사업으로 구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진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