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성동구 금호2-3가동·사근동, 소방서 합동 소방훈련 실시

전 직원 및 이용객 대상 화재발생 대비 소방 교육·훈련 실시

강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21:00]

성동구 금호2-3가동·사근동, 소방서 합동 소방훈련 실시

전 직원 및 이용객 대상 화재발생 대비 소방 교육·훈련 실시

강형구 기자 | 입력 : 2024/06/12 [21:00]

▲ 금호2-3가동

 

▲ 사근동

 


[시대일보=강형구 기자]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 금호2-3가동과 사근동에서 소방서 합동 소방훈련을 실시했다.

 

먼저 지난 5일 금호2-3가동(동장 이범진)은 동 주민센터 전 직원의 소방 의식을 높이고, 비상상황 시 초기 화재 진압과 빠른 대피는 물론 소방서와의 연계능력을 배양하기 위한 소방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에서는 화재발생 상황에 따라 ▲화재상황 전파 ▲119 신고 ▲직원 및 민원인 대피 유도 ▲소화기 사용 및 작동 교육 ▲소방호스 사용법 등 실제 상황을 가정한 교육과 훈련을 실시하여 화재 상황에서의 신속한 대응력을 향상시켰다.

 

특히, 동 주민센터 내 소화기의 위치와 대피로를 확인하고 119 신고 시 소방관의 신속한 출동 공조 체계를 강화해 비상 화재 상황에서 민원인들과 직원의 안전을 위해 안전구축 상황을 철저히 점검하는 데 중점을 뒀다.

 

이범진 금호2-3가동장은 "화재는 초기 진압과 대피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매년 정기적인 소방 교육 훈련을 통해 비상상황 발생 시 대응 능력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지난 14일에는 사근동(동장 차영수)에서 사근동 공공복합청사 화재 발생 대비 소방교육 및 훈련을 실시했다.

 

사근동 공공복합청사는 지하 2층~지상 3층 연면적 3,701㎡ 규모로, 청사 내에는 동 주민센터를 비롯하여 노인복지관, 데이케어센터, 아이꿈누리터, 사근다솜어린이집, 작은목욕탕 등 지역 주민의 문화, 복지 증진을 위한 시설이 운영되고 있다.

 

청사 내 60여명의 인력이 상시 근무하고 매일 다양한 연령층의 주민이 시설 이용을 위하여 출입하고 있는 만큼, 이번 소방 훈련은 전 직원 및 청사 이용객의 소방 의식을 높이고 비상상황 발생 시 초기 화재 진압 및 대피, 소방서 연계 능력 등을 갖추어 인명 및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마련되었다.

 

이날 소방훈련에 참여한 복지관 이용 어르신은 "소방훈련애서 옥내소화전을 소방관과 함께 작동해 보았는데, 생각보다 무거워서 놀랐다. 아파트에서 거주하면서 소화전을 자주 보았는데, 이번 훈련을 통해 화재 시 직접 사용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차영수 사근동장은“사근동 공공청사는 유아부터 어르신까지 다양한 연령의 주민들이 이용하는 공간이므로 정기적인 소방훈련을 통하여 화재 대응 능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앞으로도 모든 주민과 직원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공공청사 조성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