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양시 만안구 여성합창단, 박달2동 복지회관에서 ‘찾아가는 행복 음악회’ 개최

최봉문 기자 | 기사입력 2024/05/21 [14:00]

안양시 만안구 여성합창단, 박달2동 복지회관에서 ‘찾아가는 행복 음악회’ 개최

최봉문 기자 | 입력 : 2024/05/21 [14:00]
본문이미지

▲ 만안구 여성합창단.    

 

[시대일보=최봉문 기자]안양시 만안구 여성합창단(지휘자 천인한)은 20일 박달2동 복지회관에서 ‘2024 찾아가는 행복 음악회’를 개최했다.

 

이날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음악회에서는 추억의 노래와 대중가요 등 10여곡의 합창을 선보였다. ‘산 너머 남촌에는’ 중창으로 공연의 시작을 알렸고, 특별출연 색소폰 독주는 ‘번지 없는 주막’, ‘미워도 다시 한번’을 연주해 관객의 호응을 얻었다. 마지막 무대에서는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찔레꽃’ 등 합창곡에 맞춰 관객들도 함께 무대를 즐겼다.

 

이번 공연은 2018년 이후 해당 복지회관에 다시 방문한 음악 행사로 더 의미가 있었으며, 이용 시민들과 직원 및 자원봉사자들은 합창 및 악기연주에 함께 노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박달2동 복지회관에서 무료급식소를 운영하고 있는 비영리 사단법인 ‘함께하는 한숲’ 권훈상 이사장은 “만안구 여성합창단 공연이 이용 어르신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주어 더욱이 빛을 발했다”고 말했다.

 

최광현 만안구청장은 “어르신들이 든든한 한 끼와 함께 이번 공연을 통해 따뜻한 하루가 되기를 소망하며, 평소 문화공연을 접하기 힘든 시민들을 위해 부담없이 일상에서 활기를 찾을 수 있는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만안구 여성합창단은 6월 17일과 28일 안양노인전문요양원과 만안보건소에서 찾아가는 음악회를 이어갈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양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