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양시,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 정기총회

안양천 접하는 8개 지자체 단체장 참여…9일 화상회의로 진행
최대호 안양시장“온 국민 즐길 수 있는 명품 휴식공간 거듭날 것”

최봉문 기자 | 기사입력 2024/05/12 [12:58]

안양시,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 정기총회

안양천 접하는 8개 지자체 단체장 참여…9일 화상회의로 진행
최대호 안양시장“온 국민 즐길 수 있는 명품 휴식공간 거듭날 것”

최봉문 기자 | 입력 : 2024/05/12 [12:58]
본문이미지

▲ 최대호 안양시장이 시청 3층 접견실에서 9일 화상회의로 열린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의회’정기총회에 참석했다.    

 

[시대일보=최봉문 기자]안양천을 접하고 있는 8개 지자체가 참여하는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의회’정기총회가 9일 화상회의로 열렸다.

 

최대호 안양시장 주재로 이날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열린 이번 회의에는 안양을 비롯해 광명・의왕・군포・구로・영등포・금천・양천 등 8개 지자체장이 참여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방정원 조성을 위해 현재 진행되고 있는 경기권 실시설계용역에 관한 사항과 일본 공원 및 정원의 우수사례를 적용하기 위한 경기권 벤치마킹 실시 결과 등을 공유했다.

 

또 각 지자체별 안양천 명소화・고도화사업 추진 성과 및 계획에 대해 보고하고, 지방정원 조성에 필요한 예산 확보 방안 등 향후 추진 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번 총회에서 각 지자체는 지방정원 조성을 위해 주민 수요와 지역 특성, 기후변화 대응 등을 고려하면서도 하천 생태와 어우러지는 꽃밭, 황톳길, 벚꽃길, 수변 녹음길 등을 조성해 시민이 만족할 만한 휴식 공간을 만들기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최근 안양천 걷기대회에서 시민과 함께 걸으며 안양천이 온 국민이 즐길 수 있는 명품 휴식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다고 생각했다”며 “지방정원 조성, 그리고 국가정원 등록까지 성공적인 사업 수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천은 지난해 4월 산림청으로부터 지방정원 조성예정지 지정 승인을 받았으며, 향후 경기도의 지방정원 조성계획 승인을 거쳐 오는 2025년경 조성공사를 시작할 계획이다.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행정협의회는 지난 2021년 5월에 구성됐으며, 지난해 8월 총회에서 최 시장이 제3대 협의회장으로 선출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양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