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일사천리 지원사업’ 추진…취약계층에 자연재해 피해 예방물품 지원

최봉문 기자 | 기사입력 2024/05/10 [16:35]

‘일사천리 지원사업’ 추진…취약계층에 자연재해 피해 예방물품 지원

최봉문 기자 | 입력 : 2024/05/10 [16:35]

 

[시대일보=최봉문 기자]안양시와 안양시나눔운동본부는 10일 오전 10시 시청 본관 정문에서 저소득 재난 취약계층 대상 ‘일사천리 지원사업’ 자연재해 피해 예방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식에는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시나눔운동본부의 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구재관 민간위원장,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백경숙 민간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일사천리 지원사업은 일년 365일 사계절 동안 천재지변으로부터 취약한 저소득 이웃에게 다양한 자연재난에 대응할 수 있도록 성금 또는 성품을 적시에 지원하는 사업이다.

 

안양시나눔운동본부는 공동모금회 나눔네트워크 사업비 4천만원을 들여 첫 지원물품으로 화재 예방을 위한 소화기·화재경보기 세트(이하 화재 예방 세트) 453개, 응급키트 453개를 마련했다.

 

안양시는 가족구성, 주택 노후화 등 생활 여건을 고려해 취약계층 906가구를 선정했으며, 대상자의 수요에 따라 화재 예방 세트 또는 응급키트를 전달할 계획이다.

 

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대표 구재관)와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대표 백경숙)는 물품 전달을 맡았다. 대상 가구를 방문해 생활에 어려움은 없는지 안부도 살필 계획이다.

 

최대호 시장은 “취약계층은 기후변화로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에 더 민감하고, 이로 인해 큰 피해를 겪을 수 있기에 대응대책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을 위한 세심한 지원사업들을 발굴하고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안양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