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의정부미술도서관, 오픈스튜디오 출신 작가들의 활동 두드러져

변동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4:42]

의정부미술도서관, 오픈스튜디오 출신 작가들의 활동 두드러져

변동하 기자 | 입력 : 2024/02/29 [14:42]

 

의정부미술도서관의 ‘오픈스튜디오’ 출신 작가들이 최근 미술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의정부미술도서관은 신진 작가들의 창작여건 활성화를 위해 2019년 개관 이래 오픈스튜디오를 지속 운영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오픈스튜디오는 독창성과 창의성을 가진 역량 있는 신진 작가를 발굴‧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창작 활동을 통해 작가와 시민들 간의 다양한 문화적 소통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현재는 9기 작가가 활동 중이며, 2024년 기준으로 18명의 작가들에게 작업실을 지원했다.
  
특히, 최근 오픈스튜디오 출신 작가들의 활약이 두드러진다. 작년 12월 17일부터 30일까지 안팎 스페이스에서 2기 맨디리 작가의 ‘스테이시스엣 춤추기’전(展)이 개최됐고, 1월 25일부터 3월 9일까지는 3기 변진 작가의 ‘MISCEELLANY’展이 라흰 갤러리에서 펼쳐진다. 2월 15일부터 3월 16일까지는 6기 유기주 작가의 ‘Wavy Wave’展을 호리아트 스페이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오픈스튜디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도서관 홈페이지(http://www.uilib.go.kr) 공지사항을 확인하거나 담당자(031-828-8866)에게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박영애 도서관과장은 “의정부미술도서관 오픈스튜디오 공간을 활용해 미술계의 신진 작가로서 작품을 전시하게 됨을 축하한다”며,  “앞으로도 신진 작가들의 창작활동을 위해 공간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술과 책이 융합된 새로운 패러다임의 전문 공공도서관인 의정부미술도서관은 미술 분야의 공공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