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의정부시, 개학 앞두고 고산지구 시내버스 1-7번 노선 변경 운행

원거리 통학하는 민락‧고산지구 학생들 교통편의 높인다 

변동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8 [16:31]

의정부시, 개학 앞두고 고산지구 시내버스 1-7번 노선 변경 운행

원거리 통학하는 민락‧고산지구 학생들 교통편의 높인다 

변동하 기자 | 입력 : 2024/02/28 [16:31]

[시대일보=변동하 기자]원거리로 통학하는 의정부 민락‧고산지구 학생들의 교통편의가 한층 향상될 전망이다.

 

의정부시(시장 김동근)는 민락‧고산지구에서 흥선권역으로 통학하는 학생들의 등하교 접근성을 개선하기 위해 3월 1일부터 시내버스 1-7번의 노선운행 구간을 변경한다.

 

기존 ‘고산지구~의정부역~경기교육청북부청사’에서 ‘고산지구~ 의정부역~의공고(의여고)~의고(광동고)’로 변경해 운행한다.

 

민락‧고산지구는 거주 학생수에 비해 고등학교가 부족한 지역으로, 흥선권역 고등학교로 통학하는 학생이 730여 명(전체 학생수의 17.4%)에 달한다. 많은 학생들이 학원 통학버스를 이용하거나, 직행 노선이 없어 약 70분의 긴 통행시간을 감내하며 등하교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 때문에 작년 12월 의여고 학생회장이 민락‧고산지구 노선버스의 통학 불편 개선을 위한 시장 면담을 요청하는 등 민원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번 노선 변경으로 고산지구~흥선권역 4개 고등학교 간 직행 노선이 신설됐다. 특히 통행 환승시간이 최대 20분 줄고, 등하교 시간대 차내 혼잡도가 분산돼 학생들의 교통편의가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동근 시장은 “개학 시기에 맞춰 학생들이 1-7번 노선을 이용할 수 있어 다행”이라며, “학교를 경유하는 다른 노선도 등하교 시간 배차간격을 조금이나마 단축하고, 향후 통학 순환버스 신설 등 학생들이 이용할 수 있는 노선을 지속적으로 확충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